차에서 찍은 ‘셀카’ 보다가 깜짝!…교통사고로 숨진 소년 유령이 동승?

박태근 기자 입력 2016-11-16 10:31수정 2016-11-16 14: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교통사고로 숨진 소년이 사고장소 주변을 달리는 차량에 유령으로 동승했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의 14일 보도에 따르면, 미국 플로리다 주에 사는 멜리사 커츠(48)는 최근 딸 하퍼(13)의 셀카(셀프 카메라) 사진들을 보다가 경악했다.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