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의장, 스탠트 긴급 시술… “중환자실서 회복 중”

박효목 기자 입력 2019-04-30 22:10수정 2019-04-30 22:1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입원 중인 문희상 국회의장이 30일 서울대병원에서 심혈관계 질환 긴급 시술(스탠트)을 받았다.

국회 관계자는 이날 “문 의장이 긴급 시술을 받은 뒤 중환자실에서 회복 중”이라며 “향후 상태에 따라 추가 수술을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문 의장은 여야가 패스트트랙(신속처리법안)으로 대치하던 24일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기습 항의 방문에 충격을 받고 저혈당 쇼크 증세를 보여 서울 여의도 성모병원에 입원했다. 이후 건강 상태가 악화돼 26일 서울대 병원에 이송됐다. 국회 관계자는 “2~3일 더 입원 치료를 받은 뒤 업무에 복귀할 예정”이라고 했다.

박효목 기자 tree624@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