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서울숲에 뜬 고래… “해양생물 보호” 드론쇼

입력 2022-08-19 03:00업데이트 2022-08-19 03:0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국제 환경단체 그린피스가 18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서울숲 가족마당 상공에 드론 300대를 띄워 ‘드론쇼’를 펼치고 있다. 고래와 바다거북 등 멸종위기 해양 생물을 드론으로 형상화하며 2030년까지 공해(公海)의 30%를 보호구역으로 지정하자는 ‘30×30 캠페인’을 홍보했다.

양회성 기자 yoha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