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강수정, 남편 재력 질문에 “돈 없지는 않아” 솔직 고백

입력 2022-08-16 22:53업데이트 2022-08-16 22:5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캡처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 출격한 방송인 강수정이 남편의 재력에 대해 솔직하게 답했다.

16일 오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서는 강주은, 강수정, 가비가 출격했다.

강수정은 2008년 결혼과 함께 홍콩에서 행복한 결혼생활을 시작, 홍콩과 한국을 오가며 기러기 부부생활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강수정은 “기러기 생활이 길지 않고 짧았다, 길어봤자 2박 3일이었는데, 이번에는 석 달”이라고 덧붙였다. 강수정이 한국으로 떠나면 홍콩에 남은 강수정의 남편은 챙겨주는 사람이 없어 힘들어한다고.

이어 이상민이 “남편이 보통 사람이 아니라는 소문이 있다”라고 운을 떼자 탁재훈이 강수정에게 “(남편이) 돈이 많아?”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그러자 강수정이 “없지는 않아”라고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시선을 모았다. 강수정의 솔직 고백에 탁재훈은 “네가 잘사니까 좋다, 없는 집에 가서 고생하면 나도 마음이 아프다”라고 너스레를 떨며 홍콩행을 꿈꾸는 모습으로 폭소를 안겼다.

한편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은 파란만장 연애 스토리부터 현실적인 조언까지, 게스트 만족 200%를 보장하는 삐딱한 돌싱들의 토크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10분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