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국제

콜롬비아 첫 좌파 대통령-흑인 여성 부통령 취임

보고타=AP 뉴시스
입력 2022-08-09 03:00업데이트 2022-08-09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콜롬비아의 첫 좌파 지도자인 구스타보 페트로 대통령(가운데)이 첫 흑인 여성 부통령인 환경운동가 출신 프란시아 마르케스와 7일 수도 보고타의 볼리바르 광장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포옹하고 있다. 좌익 게릴라 출신인 페트로 대통령은 이날 불평등 종식을 최우선 과제로 삼겠다는 뜻을 강조했다.

보고타=AP 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