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59초 숏폼 영상’에 서울의 정책 아이디어 담아보세요

입력 2022-07-04 03:00업데이트 2022-07-04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청년정책 콘테스트’ 22일까지 접수
우승팀 1000만원 상금-자문역 활동
서울시가 청년들이 직접 마련한 정책 아이디어를 59초 이내의 ‘숏폼’ 영상으로 제안하는 행사를 연다.

시는 이런 내용의 ‘2022 서울 청년정책 콘테스트, “내가 청년 서울시장이다”’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만 19∼39세 전국 청년 누구나 팀 단위로 참여할 수 있고, 11∼22일 동안 참여자를 모집한다. 주제는 오세훈 서울시장이 취임 전부터 강조한 ‘약자와의 동행’, 일자리와 취·창업 등을 다룬 ‘미래역량 강화’, 주거·문화·참여 분야의 ‘일상체감 정책’이다. 세 가지 주제 중 한 주제를 골라 아이디어를 설명한 59초 이내의 영상을 제출하면 된다. 22일까지 접수된 신청팀 중 30개 팀을 가려낸 후 프레젠테이션(PT)과 토론, 결승을 거쳐 우승팀을 정한다. 최종 우승팀에는 1000만 원의 상금과 상장, 서울시 청년정책 검토·자문에 참여할 수 있는 ‘서울시 청년정책 특별 자문역’ 활동 기회가 주어진다. 최종 우승팀의 팀장은 ‘서울시 청년 명예시장’으로 추천된다.

사지원 기자 4g1@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