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연예

[오늘의 채널A]조원희 아들, 프로 유스팀서 스카우트?

입력 2022-06-20 03:00업데이트 2022-06-20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슈퍼 DNA 피는 못 속여(20일 오후 9시 10분) 전 축구선수 조원희의 아들 윤준은 프로팀 산하 유스팀에서 스카우트 제의를 받는다. 윤준은 초등학교 고학년 형들과 훈련하는 내내 긴장한 모습을 보이는데…. 김병현은 봉중근의 아들 재민이의 실력을 보완하기 위해 원포인트 야구 레슨을 한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