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람속으로

정의선 회장 장녀, 김덕중 前장관 손자와 내달 결혼

입력 2022-05-26 03:00업데이트 2022-05-26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의 장녀인 진희 씨(26)가 다음 달 서울 강북의 한 교회에서 김덕중 전 교육부 장관의 손자인 A 씨와 결혼식을 올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 장관은 서강대 경제학과 교수로 재직한 뒤 아주대 총장과 교육부 장관을 지냈다.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김 전 장관의 동생이다. 김 전 장관의 아들이자 A 씨 부친인 선욱 씨(58)는 아주대 교수를 지내다 고용량 축전기를 만드는 벤처기업 네스캡을 창업하기도 했다.

진희 씨와 A 씨는 미국 동부지역에서 유학할 때 인연을 맺어 결혼으로 이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김재형 기자 monam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