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국제

대통령-부통령 가면에 불 붙이는 필리핀 시위대

케손시티=AP 뉴시스
입력 2022-05-26 03:00업데이트 2022-05-26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5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 인근 케손시티에서 인권운동가들이 9일 대선과 부통령 선거에서 승리한 페르디난드 마르코스 2세 전 상원의원과 사라 두테르테 전 다바오 시장의 얼굴이 그려진 가면을 불태우고 있다. 이들은 각각 독재자 페르디난드 마르코스 전 대통령, 반대파를 탄압한 로드리고 두테르테 대통령을 부친으로 둔 두 당선인의 선거 승리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대법원에 둘의 당선을 무효로 해달라는 소송을 제기했다.

케손시티=AP 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