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람속으로

고려대 사범대, 설립 50주년 맞아 미래교육원 창립

입력 2022-05-23 03:00업데이트 2022-05-23 03:1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피겨 여왕’ 김연아에 공로패
고려대 사범대 50주년 기념 미래교육연구원 창립 기념 심포지엄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고려대 제공
고려대 사범대는 20일 설립 50주년을 맞아 서울 성북구 백주년기념삼성관 국제원격회의실에서 ‘미래교육연구원’ 창립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심포지엄에선 교육과학기술부 장관 및 포스텍 총장을 역임한 김도연 울산공업학원 이사장이 ‘고등교육의 패러다임 전환’이란 주제로 기조 강연을 맡았다. 김 이사장은 “지금은 교육에서 완전히 새로운 그림을 그려야 하는 상황”이라며 “앞으로 새로운 50년을 잘 그려 나가 달라”고 당부했다.

고려대 사범대 출신인 ‘피겨 여왕’ 김연아 교우가 이날 공로패를 받았고, 어려운 환경에서 후배를 위해 장학금을 기탁한 이현우 교우는 감사패를 받았다. 이채연 명인에듀 대표와 고려대 인근 유정하숙 최필금 대표도 각각 감사패를 받았다. 이 대표는 이날 사범대 발전을 위해 써달라며 1억 원을 기부했다.

김윤이 기자 yunik@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