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오피니언

[바람개비/김배중]양현종 “안 풀리네”

입력 2022-05-17 03:00업데이트 2022-05-17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누가 누굴 위로하는 걸까. KBO리그 통산 149승을 거둔 KIA 에이스 양현종(왼쪽)은 1승만 더하면 역대 4번째로 150승을 달성한다. 3승을 더하면 KIA의 전설 이강철 KT 감독과 함께 통산 승수 3위에 오를 수 있다. 올 시즌 8경기에서 평균자책점 2.28로 잘 던졌지만 2승 2패, 승운이 안 따른다. LG에 10-1로 크게 이긴 13일에는 3회말 손에서 빠진 시속 145km 속구가 박해민의 머리에 맞아 자동 퇴장까지 당했다.

김배중 기자 wanted@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