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연예

[오늘의 채널A]‘야구 천재’ 재민이가 눈물 흘린 이유는…

입력 2022-05-16 03:00업데이트 2022-05-16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슈퍼DNA 피는 못 속여(16일 오후 9시 10분) 전 야구 선수 봉중근의 아들로 ‘야구 천재’로 불리는 재민이의 포지션 정하기 프로젝트가 시작된다. 재민은 이대형 윤석민 앞에서 테스트를 받다 눈물을 흘리는데….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이동국은 재아, 시안이와 함께 본가인 경북 포항으로 향한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