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옛 철도병원서 열린 ‘철도이야기’ 전시회

입력 2022-05-06 03:00업데이트 2022-05-06 03:0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5일 서울 용산구 용산역사박물관을 찾은 관람객들이 개관 특별전시로 마련된 ‘용산, 도시를 살리다―철도 그리고 철도병원 이야기’를 관람하고 있다. 용산역사박물관은 1928년 일제강점기에 세워진 철도병원을 보수해 올 3월 문을 열었다.

홍진환 기자 jea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