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스포츠

‘흙신’ 나달, 황제 오르나

멜버른=AP 뉴시스
입력 2022-01-29 03:00업데이트 2022-01-29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호주오픈 메드베데프 누르면 메이저 최다우승
‘흙신’ 라파엘 나달(스페인·세계 랭킹 5위)이 28일 호주 멜버른 로드 레이버 아레나에서 열린 2022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4강전에서 마테오 베레티니(이탈리아·7위)를 3-1(6-3, 6-2, 3-6, 6-3)로 꺾고 환호하고 있다. 결승에 진출한 나달은 이날 스테파노스 치치파스(그리스·4위)를 4강에서 꺾은 다닐 메드베데프(러시아·2위)와 우승을 놓고 30일 맞붙는다. 나달이 우승하면 메이저 대회 21승으로 메이저 대회 최다승 기록을 새로 쓴다.

멜버른=AP 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