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사회

‘짝퉁 논란’ 송지아, 결국 활동 중단 “반성하는 시간 갖겠다”

입력 2022-01-25 08:56업데이트 2022-01-25 10:0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송지아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 유튜브 채널 ‘free지아’ 캡처
명품 ‘짝퉁’ 착용 논란에 휩싸인 뷰티 크리에이터 송지아(활동명 프리지아)가 결국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송지아는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free지아’에 ‘송지아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최근 가품 착용 논란에 대해 인정하며 모든 것이 내 잘못”이라며 “유튜브를 하는 사람으로서 모든 행동에 신중하고 조심해야 했는데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시키고 저를 응원해 주시는 많은 분들께 실망을 안겨드린 점에 대해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가품 구입에 대해서는 “처음에는 예뻐서 구매했다가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았고 그것에 점점 빠져서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며 “지금 후회하고 있고 과거의 저를 생각했을 때 정말 한심하다고 생각한다”고 토로했다. 이어 “돌이켜보면 많은 사람들이 사랑해 줄 때 조금 더 내면을 다지고 돌아봤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하고 보여지는 송지아에 집중했다.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고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 “저로 인해 사랑하는 팬들과 가족들이 상처를 받았다. 이 문제에 대해 뼈져리게 느끼고 있다. 모든 것이 내 잘못이니 가족에 대한 비난은 그만해주길 바란다”며 “유튜브를 시작한 초반부터 프링이(구독자)들에 대한 마음은 정말 진심임을 알려 드리고 싶다”고 했다.

끝으로 송지아는 “운영하는 채널 모두 비공개 반성하는 시간을 갖겠다”며 “끝까지 제 잘못에 대해 책임을 지도록 하겠다”고 했다.

현재 송지아의 개인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엔 해당 영상과 지난 17일 올린 자필 사과문을 제외한 모든 게시물은 삭제된 상태다.

앞서 송지아는 글로벌 최대 영상플랫폼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솔로지옥’에서 남다른 스타일과 매력을 선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예능 출연 영상과 유튜브 영상 등에서 착용했던 옷과 액세서리 중 일부가 명품 브랜드를 교묘히 따라 한 ‘가품’이라는 의혹이 제기돼 파장을 일으켰다.

논란 이후 송지아는 지난 17일 인스타그램에 자필 사과문을 올리고 “디자이너분들의 창작물 침해 및 저작권에 대한 무지로 인해 발생한 모든 상황에 대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브랜드 론칭에 대한 꿈을 가지고 있는 사람으로서 논란이 된 부분들에 대해서 심각하게 인지하고 깊이 반성하겠다”고 사과한 바 있다.

하지만 이후에도 송지아가 운영하는 중국판 유튜브 ‘빌리빌리’에 기재된 브이로그 영상에서 김치찜을 ‘파오차이’라고 표기한 점이 알려지자 ‘친중’ 논란이 거세졌고 결국 송지아는 자숙의 시간을 갖게 됐다.

다음은 송지아 사과문 (1월 25일자)
안녕하세요 송지아입니다.

우선 이렇게 사과 영상이 늦어진 점에 대해서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품 사용에 대해 인정하며 이는 명백한 제 잘못입니다.

유튜브를 운영하고 있는 사람으로서 더욱 조심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가품을 사용하여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하였고, 저를 믿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렸습니다. 이는 변명할 여지가 없는 제 잘못입니다.

가품 논란 이후 줄곧 여러분의 질책과 조언을 보며 하루하루 저의 부족함을 인지하고 반성하고 있습니다.

또한, 저로 인해 저를 아껴주시는 분들과 가족들이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며 이 문제의 심각성을 뼈저리게 깨달았습니다.

가족에 대한 비난은 부디 멈춰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 제가 프링이들에게 표현한 마음은 거짓이 아닌데 그마저도 거짓으로 보이는 게 마음이 아픕니다.

이 모든 게 저의 잘못입니다 다시 한번 죄송합니다.

모든 SNS를 비공개 처리하고 꼼꼼히 체크하여 일부라도 가품이 노출된 영상은 삭제 처리하겠습니다.

해당 진행사항에 대해서는 모든 내용이 정리된 후 공식 계정 커뮤니티를 통해 공유드리겠습니다.

반성하고 또 반성하겠습니다.

제 잘못에 대한 책임을 끝까지 지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지혜 동아닷컴 기자 onewisdom@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