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문화

올해 설 선물은 포근한 쇼트패딩 ‘시그니처 도로시’

입력 2022-01-20 03:00업데이트 2022-01-20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K2
설 연휴가 코앞으로 다가오면서 고마운 사람들에게 감사한 마음과 행복하기를 기원하는 마음을 전하기 위해 설 선물을 고민하는 사람들이 많다.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칼바람을 막아주는 우수한 보온성과 세련된 디자인을 갖춘 K2 ‘시그니처 도로시’를 설 선물로 추천한다.

K2가 선보인 ‘시그니처 도로시’는 구스 충전재와 풍성한 폭스 퍼를 적용해 가볍고 따뜻한 여성 전용 쇼트패딩이다.

엉덩이를 살짝 덮는 기장으로 한겨울까지 따뜻하게 착용 가능하다. 살아있는 동물에게서 털을 강제 채취하지 않은 ‘책임 다운 기준(RDS)’ 인증을 받은 구스 충전재를 사용했다.

도로시는 신축성이 뛰어난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해 착용감이 편안하며 활동성이 우수하다. 목이 닿는 부위에 부드러운 터치감의 기모 소재와 손목 부위에 시보리를 적용해 틈새를 파고드는 찬바람을 막을 수 있도록 보온성을 높였다.

원하는 만큼 조이거나 핏을 연출할 수 있는 스트링을 안감에 적용해 스타일리시하게 입을 수 있으며, 등판 플랩 구조와 사선 퀼팅 디자인으로 여성스러운 무드를 연출해 준다.

후드에는 탈부착이 가능한 폭스 트리밍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라이트 베이지, 세피아, 블랙 총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43만 원이다.

권혁일 기자 moragoheyaj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