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회

北 피격 공무원 유족 “대통령 편지 반납”

뉴스1
입력 2022-01-19 03:00업데이트 2022-01-19 03:2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020년 9월 북한군에 피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이모 씨의 부인(앞줄 오른쪽)이 1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받았던 편지를 손에 든 채 청와대 업무동으로 향하고 있다. 유족 측은 “진실 규명 약속을 담은 이 편지는 거짓말”이라며 편지를 청와대에 반환하겠다고 나섰다가 경찰의 저지에 막히자 땅에 내려놨다. 편지는 경찰이 청와대에 전달하겠다며 가져갔다.

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