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스포츠

[스포츠 단신]‘좌완 최초 100승’ 두산 유희관, 현역 은퇴

입력 2022-01-19 03:00업데이트 2022-01-19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KBO리그 두산 좌완투수 최초로 100승 고지를 넘은 유희관(36)이 18일 현역 은퇴를 선언했다. 2009년 두산에 입단한 유희관은 통산 101승 69패 1세이브 4홀드 평균자책점 4.58을 기록했다. 역대 네 번째 8년 연속(2013∼2020년) 10승이라는 대기록도 세웠다. 시속 130km대의 빠르지 않은 구속에도 정교한 경기 운영으로 ‘느림의 미학’으로 불렸다. 유희관은 “후배들이 성장하는 모습을 바라보며 이제는 후배들을 위해 물러나야 할 때라 생각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