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스포츠

장수정, 생애 첫 메이저 단식 본선행…호주오픈 예선 통과

입력 2022-01-14 19:58업데이트 2022-01-14 19:5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장수정(대구시청·212위)이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대회 단식 본선 무대를 밟았다.

장수정은 14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예선 결승에서 레베카 마사로바(163위·스페인)를 2-0(6-2 6-3)으로 꺾었다.

예선 3연승을 달린 장수정은 생애 처음으로 메이저대회 단식 본선에 나서게 됐다.

장수정은 2017년 프랑스오픈과 US오픈에서 예선 결승까지 올랐으나 결승에서 패배하는 바람에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 여자 선수가 메이저대회 단식 본선에 진출한 것은 2020년 호주오픈의 한나래(부천시청·267위) 이후 장수정이 2년 만이다.

장수정은 본선 1회전에서 세계랭킹 99위 단카 코비니치(몬테네그로)와 대결한다.

코비치니는 2016년 46위에 오른 것이 개인 최고 세계랭킹이다. 메이저대회 최고 성적은 본선 2회전 진출이다.

한국 여자 선수가 메이저대회 단식 본선에서 승리한 것은 조윤정(은퇴)이 2005년 US오픈에서 3회전까지 진출한 것이 마지막이다.

장수정이 1회전에서 승리를 거두면 2회전에서 에마 라두카누(영국·18위)-슬론 스티븐스(미국·68위)의 1회전 승자와 만난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