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연예

오연수, 잘생긴 두아들 공개…♥손지창 닮았나

입력 2021-12-17 16:53업데이트 2021-12-17 16:5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배우 오연수가 두 아들의 예의범절 교육을 중요시 했다고 말했다.

지난 16일 오후 9시 방송된 SBS ‘워맨스가 필요해’에서는 오연수, 윤유선, 이경민, 차예련이 아이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날 오연수는 예의범절을 가장 우선순위로 뒀다고 밝혔다. 첫째 아들의 초등학교 1학년 시절을 떠올린 그는 “우리는 예의 바르게 키우는걸 철처히 했다”면서 “학교 상담을 하는데 선생님 질문에 아이가 대답을 안 하더라. 그 모습이 너무 싫었다”고 했다

이어 “상담 후 너무 열이 받아서 차 타고 가다가 아들에 ‘너 내려’ 했다. 도저히 내 아들이라 할 수 없었다”며 “아들을 내려주고 난 코너 돌아서 멀찍이 바라보고 있었다. 그랬더니 울지도 않고 다시 걸어왔다”고 덧붙였다.

또한 오연수는 남편 손지창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이에 “어디를 가도 남편이 아이를 잘 키웠다고 해준다. 남편이 날 존경하는 부분”이라고 언급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