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연예

[오늘의 채널A]조선 후기 활개친 ‘짝퉁 인삼’

입력 2021-11-29 03:00업데이트 2021-11-29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천일야사 (29일 오후 9시 10분) 조선시대 후기 소비가 활발해지면서 짝퉁을 제작하는 ‘안화상’이 기승을 부렸다. 이들은 도라지나 더덕에 작은 인삼을 풀로 붙이는 등의 짝퉁 상품을 만들어 팔았다. 이들의 수법이 갈수록 교묘해져 외교 문제로까지 번졌다는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