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 G20 정상회의 앞두고… 기후변화 대책 촉구 퍼포먼스

밀라노=AP 뉴시스 입력 2021-10-25 03:00수정 2021-10-25 03: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2일 환경운동가들이 이탈리아 밀라노의 분수대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등 주요국 정상의 얼굴이 그려진 마스크를 쓰고 각국의 기후변화 대책을 촉구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달 30, 31일 양일간 로마에서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가, 31일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영국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에서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가 열린다. 기후변화 대책은 두 회의에서 주요 의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밀라노=AP 뉴시스
주요기사

#g20 정상회의#기후변화 대책 촉구 시위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