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울경 특별자치단체, 내년 출범 앞두고 명칭 공모

김화영 기자 입력 2021-10-18 03:00수정 2021-10-18 05:0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시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합동추진단은 내년 출범을 앞두고 기관 명칭을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부울경 특별자치단체는 지역 경쟁력 강화를 위해 부울경의 초광역 협력 사무를 처리하는 행정기구다.

공모전은 7월 임시로 정해진 합동추진단 이름 대신 부울경 시도민의 아이디어를 반영해 기관 명칭을 만들기 위해 추진된다. 부울경에 주소를 둔 만 19세 이상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27일까지 각 시도 홈페이지 공고란에 게시된 응모 신청서와 설명서를 작성해 e메일을 통해 제출하거나 울산전시컨벤션센터 내 부울경 합동추진단 광역과를 찾아 직접 내도 된다. 공모안은 인지도와 상징성, 창의성, 활용성 등 4개 항목과 선호도 설문을 걸쳐 평가된다. 최우수로 뽑히면 1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심사 결과는 12월 중에 개별 통지된다.

김화영 기자 run@donga.com
주요기사

#부울경#부울경 특별자치잔체#기관명칭 공모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