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친화도시 인증… 구민과 ‘보이는 라디오’ 진행

안소희 기자 입력 2021-09-27 03:00수정 2021-09-27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부산 사하구
부산 사하구(구청장 김태석)는 부산시 평가지자체 중 가장 높은 점수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기념으로 10일 현판 부착 및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와 함께 ‘행복도시 사하 속 우리가족 빛나는 밤에’라는 주제로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방구석 보이는 라디오’를 진행했다.

방구석 보이는 라디오로 진행된 이번 선포식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축하하고, 가족들의 이야기와 아동친화도시를 함께 만들어가기 위해 사하구에 전하는 바람 등을 사연으로 접수해 구청장과 구민이 함께 공감하며 소통했다.

행사에 참여한 가족들은 “딱딱한 기념식에서 벗어나 사하구와 구민이 함께 즐기고 공감되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아동친화도시 사하에 살고 있는 것에 대해 자부심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태석 사하구청장은 “구민과 하나 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구민 모두가 행복한 사하구를 만들어가도록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사하구는 유엔아동권리협약에 기반한 원칙을 잘 이행해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로부터 다양한 영역에서 다른 지자체의 모범이 된다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사하구는 7대 정책과제와 70개 중점추진사업을 통해 레인보우 아동친화정책을 추진하며 아동의 정책참여와 권리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안소희 기자 ash0303@donga.com
#공기업감동경영#공기업#부산 사하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