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현대차 등 36곳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김하경 기자 입력 2021-09-16 03:00수정 2021-09-1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반성장위원회가 ‘2020년도 동반성장지수’를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와 네이버, 현대자동차 등 36개 기업이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동반위는 15일 동반성장지수 대상 210개 기업을 평가한 결과 △최우수 36곳 △우수 63곳 △양호 70곳 △보통 19곳 △미흡 10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동반성장지수는 동반위의 ‘동반성장 종합평가’와 공정거래위원회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 결과를 합산한 결과다. 미흡을 받은 곳은 공정거래협약 평가에 참여하지 않은 곳들이다. 나머지 12곳은 공표 유예된 기업들이다. 법 위반에 대한 행정처분 심의가 진행되고 있거나 공정위로부터 검찰 고발돼 최종 등급 확정이 보류됐다.

최우수 등급 기업은 기아 네이버 농심 대상 삼성물산(건설부문) 삼성전자 포스코 현대건설 현대자동차 CJ제일제당 LG생활건강 LG화학 SK텔레콤 SK하이닉스 등 36곳이다. 삼성전자(10년) SK텔레콤(9년) 기아(8년) 등은 2011년 동반성장지수 평가를 시작한 후(공표는 2012년) 연속해서 최우수 등급을 받아 ‘최우수 명예기업’으로 꼽혔다.

김하경 기자 whatsup@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삼성전자#현대차#동반성장지수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