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2⅓이닝 7실점 최악투…토론토는 극적 역전승

뉴스1 입력 2021-09-12 08:23수정 2021-09-12 10: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이 11일(현지시간) 미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파크 앳 캠든야즈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연속경기 1차전에 선발 등판, 3회 강판당하고 있다. 류현진은 2⅓이닝 8피안타(2피홈런) 1볼넷 4탈삼진 7실점의 최악투를 기록하며 강판당했고 팀이 7회 역전하면서 패전은 면했다. 2021.09.12. [볼티모어=AP/뉴시스]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약체’ 볼티모어 오리올스에 발목잡혀 14승 달성에 실패했다. 토론토는 7회 터진 조지 스프링어의 역전 투런포에 힘입어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류현진은 12일(한국시간) 미국 매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오리올파크 앳 캠든야즈에서 열리는 2021 메이저리그 볼티모어와 더블헤더 1차전에 선발 등판해 2⅓이닝 8피안타(2피홈런) 1볼넷 4탈삼진 7실점으로 부진했다.

류현진의 시즌 평균자책점은 3.77에서 4.11까지 치솟았다. 그가 2⅓이닝만 소화하고 강판된 건 토론토 이적 후 처음이다.


지난 7일 뉴욕 양키스전 등판 이후 4일 휴식을 취하고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1회부터 볼티모어 타선을 상대로 고전했다.

주요기사
류현진은 선두 타자 오스틴 헤이스를 2루 땅볼, 라이언 마운트캐슬을 루킹 삼진으로 잡아내고 손쉽게 아웃카운트 2개를 올렸다.

하지만 트레이 만시니에게 좌익수 방면 2루타를 맞은 다음에 앤서니 산탄데르에게 홈런을 얻어맞고 선제 2실점 했다. 91마일 초구 패스트볼을 통타당해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홈런을 허용했다.

류현진은 후속 타자 라몬 우리아스를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급한 불을 껐다.

2회에도 류현진은 흔들렸다. 선두 타자 페드로 세베리노에게 안타를 맞은 류현진은 라이언 맥케나를 루킹 삼진으로 돌려세웠지만, 켈빈 구티에레즈에게 좌익수 방면 2루타를 맞고 1사 2, 3루 위기에 몰렸다.

리치 마틴의 2루 땅볼 때 3루주자가 홈을 밟으며 3점째를 내준 류현진은 헤이스에게 던진 2구째 빠른 공을 통타당해 2점 홈런을 허용했다.

5실점을 기록한 류현진은 마운트캐슬을 2루수 팝플라이로 잡아내고 어렵사리 이닝을 끝냈다.

3회에도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만시니에게 볼넷, 산탄데르에게 좌전 안타를 맞고 어렵게 출발했다.

우리아스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지만, 세베리노에게 안타를 맞고 1사 만루에 몰렸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이 마운드를 방문했으나 류현진을 교체하지 않고 믿음을 보냈다.

하지만 류현진은 맥케나에게 좌익수 방면 2루타를 맞고 추가 2실점했고, 몬토요 감독은 곧바로 교체 지시를 내렸다.

류현진에 이어 올라온 로스 스트리플링이 승계주자 실점을 억제하면서 류현진의 자책점은 더 이상 올라가지 않았다.

이날 마운드의 부진에도 토론토 타자들은 막강한 화력으로 기어코 역전을 만들어냈다.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가 시즌 43호 홈런을 터뜨렸고, 루어데스 구리엘 주니어, 대니 잰슨이 아치를 그리는 등 골고루 활발한 타격을 했다.

류현진에 이어 스트리플링도 3실점하면서 점수차가 벌어졌지만, 7-10으로 뒤진 7회 마지막 공격에서 대거 4득점하면서 11-10 역전에 성공했다. 9-10으로 추격한 7회 2사 1루에서 스프링어의 역전 2점 홈런이 터졌다.

리드를 잡은 토론토는 조던 로마노가 올라와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고 역전 드라마를 완성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