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아프리카 기니서 쿠데타… 장기집권 대통령 억류에 기뻐하는 시민들

코나크리=AFP 입력 2021-09-07 03:00수정 2021-09-07 04: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5일 서아프리카 기니 수도 코나크리 도심을 가득 메운 시민들이 이날 발생한 쿠데타로 알파 콩데 대통령이 무장 특수부대 병력에 의해 억류됐다는 소식에 기뻐하고 있다. 교수 출신으로 2010년부터 집권한 콩데는 기니가 1958년 프랑스에서 독립한 후 선출된 첫 민선 대통령이다. 5년 임기 연임만 가능했던 헌법을 고쳐 지난해 3연임을 선언한 뒤 민심을 잃었다. 기니는 알루미늄 원료인 보크사이트의 주요 생산국이어서 정국 불안이 국제 알루미늄 가격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코나크리=AFP
주요기사

#서아프리카#기니#쿠데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