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어청도 인근 해상서 129톤 어선 화재…인명피해 없어

뉴스1 입력 2021-09-04 08:03수정 2021-09-04 09: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동한 군산해경이 경비함정에서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군산해양경찰 제공)2021.9.4/© 뉴스1
3일 오후 8시48분께 전북 군산시 옥도면 어청도 남서쪽 54㎞ 해상에서 129톤급 어선에 불이났다.

4일 군산해양경찰에 따르면 불이 난 어선에는 당시 27명이 승선해 있었으나, 이들 모두 불이 크게 번지기 전 인근에 있던 다른 선박으로 대피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군산해경은 경비함정 7척을 동원, 11시간여만에 큰 불길을 모두 잡았다.

해당 선박에는 기름과 페인트 등 인화성 물질이 다수 실려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해양오염에 대비해 방제정 2척을 배치했다.

주요기사
불은 배 위에서 산소절단기를 이용한 작업 중 불꽃이 튀면서 시작된 것으로 파악됐다. 해경은 화재가 모두 정리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군산해경 관계자는 “큰 불을 모두 잡고 잔불을 정리하고 있다”며 “진화 작업을 마친 뒤 선박은 부산항으로 예인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군산=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