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원 “홍준표 대선후보되면 큰일” 洪 “정계 떠나라”

유성열 기자 입력 2021-08-24 03:00수정 2021-08-24 09: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金, 논란 커지자 최고위서 사과
김재원 국민의힘 최고위원. 2021.8.5/뉴스1
국민의힘이 대선 후보 경선을 둘러싸고 내홍을 겪고 있는 가운데 이번엔 당내 대선주자인 홍준표 의원이 김재원 최고위원과 공개적으로 충돌했다.

김 최고위원은 21일 정봉주 전 통합민주당 의원과 함께 진행하는 유튜브 방송 ‘봉원반점’에 출연해 “홍 의원과 손잡을 생각 없나?”라는 질문에 “없다. 싫다”라고 답했다. 이어 정 전 의원이 “같은 검찰 출신인데?”라고 묻자 “당선 가능성이 별로일 것 같다”고 했고, “(홍 의원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한테 이길 것 같다”는 평가에는 “큰일 나요, 그러면”이라고 답했다.

이에 홍 의원은 23일 페이스북에 “진박(박근혜) 감별사로 나라와 박근혜 정권을 망친 사람이 진윤(윤석열) 감별사로 등장해 당을 수렁에 빠뜨리고 새털처럼 가벼운 입으로 야당을 농단하고 있다”며 “이제 그만 정계에서 사라졌으면 한다”고 비판했다.

논란이 커지자 김 최고위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오해를 불러일으킨 점이 있으니 해당 부분이 포함된 동영상은 비공개 처리했고, 제작사에 해당 부분 삭제를 요청했다”고 밝혔고, 이날 열린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도 사과의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자 홍 의원도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삭제했다.

주요기사

유성열 기자 ryu@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김재원#사과#홍준표#대선후보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