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경제|사회

숭실사이버대학교, 현대엔지니어링과 산업체 위탁교육 협약 체결

입력 2021-08-17 13:00업데이트 2021-08-17 1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숭실사이버대학교(총장 한헌수)가 지난 10일 현대엔지니어링(대표 김창학)과 산업체 위탁교육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위탁교육 협약에 따라 현대엔지니어링 소속 임직원의 숭실사이버대 입학 시, 입학금 면제 및 매 학기 등록금 50% 감면 혜택이 주어지고, 임직원의 가족이 입학할 경우에는 매 학기 등록금 30% 감면 혜택 등 다양한 장학 혜택과 더불어 평생무료수강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 1974년 현대종합기술개발로 출범한 현대엔지니어링은 오랜 기간 축적된 경험과 우수한 기술력 및 인재를 기반으로 화공플랜트, 전력·에너지플랜트, 건축, 인프라·산업, 자산관리 분야 등 다방면에 걸쳐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글로벌 종합 엔지니어링 기업이다.

숭실사이버대 곽지영 입학학생처장은 “최근 직장인들을 중심으로 일과 학업을 병행하는 샐러던트(Saladent)가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우리 대학은 직무역량강화를 위한 맞춤형 교육 및 업무 현장에서 필요한 실용적 강의콘텐츠 등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 및 가족들이 배움을 통한 자기계발과 성장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숭실사이버대는 현대엔지니어링 외에도 포스코, 삼성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등 다수의 기관 및 기업과 산업체 위탁교육을 체결하며 임직원 및 임직원 가족들을 위한 평생교육 커리큘럼을 확대해나가고 있다.

한편, 숭실사이버대는 지난 7월 21일부터 오는 18일까지 PC와 모바일을 통해 2학기 추가모집에 대한 원서를 접수하고 있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