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눈]따로 또 같이

신원건 기자 입력 2021-08-06 03:00수정 2021-08-06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공예 작가들이 힘을 합쳐 연 매장 구석에 카드결제단말기 십여 대가 쪼르르 놓여 있습니다. 운영과 책임은 함께, 결제만큼은 따로. 따로 또 같이의 시너지가 느껴집니다.

―경기 양평의 한 공방에서

신원건 기자 laputa@donga.com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