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서철 텅빈 서울 도심… 동해안 도로는 붐벼

박영대 기자 , 포항=뉴스1 입력 2021-08-02 03:00수정 2021-08-02 07: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일 본격적인 피서철이 시작되면서 도시를 떠나 바다 등 휴양지로 향하는 인파가 늘고 있다. 이날 서울 중구 태평로 거리는 차량이 거의 없어 한산한 모습(왼쪽 사진)인 반면 동해안 해안도로인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국도 7호선 상행선은 차량들로 붐비고 있다.

박영대 기자 sannae@donga.com
포항=뉴스1
주요기사

#피서철#서울도심#동해안 도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