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오세훈에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지명 철회해야”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7-30 12:31수정 2021-07-30 12:3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야권 대선 주자인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이 30일 오세훈 서울시장을 향해 다주택자인 김현아 전 의원을 서울도시주택공사(SH) 사장 후보자로 지명한 결정을 취소하라고 촉구했다.

홍 의원은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민주택 공급 책임자를 임명 하면서 다주택자를 임명하는 것은 참으로 부적절한 인사권 행사”라고 지적했다.

그는 “지난번에 문재인 정권 국토부 장관 임명 때도 3주택자라고 그 임명의 부당성을 지적한 일도 있었다는데, 정작 본인은 4주택자였다면 그건 어이없는 일”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오세훈 시장님이 그걸 알고 임명을 추진했을 리는 없지만 뒤늦게 그런 부적절한 사실이 밝혀졌다면 지명을 철회해야 한다. 기존주택을 매각 하겠다고 한다고 그 잘못이 해소 되는 것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끝으로 홍 의원은 “LH 광풍으로 당선된 서울시장이다. 무겁게 받아들이시고 지명 철회를 하시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송치훈 동아닷컴 기자 sch53@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