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택시’ 이제훈, 일진 훈육 나선 맨손 격투 포착

뉴스1 입력 2021-04-17 13:19수정 2021-04-17 13:2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SBS ‘모범택시’ © 뉴스1
‘모범택시’ 이제훈이 호쾌한 맨손 격투로 일진과 조폭 사냥에 나선다.

SBS 금토드라마 ‘모범택시’(극본 오상호/ 연출 박준우) 측은 17일 학폭 근절에 칼을 빼든 김도기(이제훈 분)의 격투 스틸컷을 공개했다.

‘모범택시’는 베일에 가려진 택시회사 무지개 운수와 택시기사 김도기가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 복수를 완성하는 사적 복수 대행극이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했다.

지난 방송에서 김도기는 학폭에 얽힌 복수 대행을 위해 고등학교 기간제 교사로 잠입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수업 첫날부터 일진들은 김도기의 지갑을 강탈하고 자학 행동을 하며 김도기를 곤경에 빠트렸고, 급기야 극 후반 일진 박승태(최현욱 분)가 파놓은 함정에 빠지게 되면서 앞으로 김도기에게 어떤 위기가 닥칠지 궁금증을 높였다.

주요기사
이날 공개된 스틸컷에서 김도기는 시선을 차단하는 빅사이즈 선글라스와 점퍼를 입은 전투 준비 태세로 택시히어로의 강렬한 아우라를 뿜어내고 있다. 김도기가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드리운 채 홀로 조폭과 일진 무리 앞에 나서 긴장감을 드높이는 가운데 한쪽 입꼬리를 씩 올린 미소를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또 다른 스틸컷에서 김도기는 일진과 조폭 무리를 일망타진하는 화끈한 격투로 시선을 강탈한다. 자신에게 달려드는 조폭들의 공격을 피해 맨손으로 급소를 가격하며 레벨이 다른 액션의 진수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박승태는 자신에게 다가오는 김도기의 카리스마와 위압감에 숨이 턱 막힌 듯 겁에 질린 채 뒷걸음질치고 있다.

‘모범택시’ 제작진은 “이제훈은 대본의 작은 지문, 대사 하나도 허투루 넘기지 않는 천생 배우”라며 “택시히어로 김도기와 혼연일체 된 이제훈의 호쾌한 액션 열연을 본 방송으로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모범택시’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