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文 지키겠다”…이준석 “朴지키는 태극기와 뭐가 달라”

뉴시스 입력 2021-04-16 08:49수정 2021-04-16 08: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진보적 자유주의자들은 충성 대상 안둬"
"'애국진보' 민주, 태극기 비판 자격 없어"
이준석 전 국민의힘 최고위원은 16일 ‘죽는 한이 있더라도 (문재인) 대통령을 지키고 가겠다’고 한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발언은 놓고 “민주당은 절대 진보적 자유주의자들이 될 수 없고, 말 그대로 애국보수의 대척점에 있는 ‘애국진보’ 정도가 이념적 지향인 것 같다”라고 했다.

이 전 최고위원은 “원래 진보적 자유주의자들은 ‘충성’의 대상을 두지 않는다”라면서 이같이 적었다.

그는 “이제 민주당은 태극기 부대를 비판할 자격이 없다”면서 “죽어도 文 지킬 것이라고 하는 상황 속에서 ‘죽어도 朴(박근혜 전 대통령) 지킬 것’이라는 태극기 부대를 누가 비판할 수 있나”라고 반문했다.

이어 “무엇이라 이름 붙일 일만 남았고, 태극기를 들고나오지는 않을 테니 들고나오는 것에다가 ‘부대’를 붙이면 된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