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재보선, 준엄한 결과 마음 깊이 새기겠다”

뉴시스 입력 2021-04-08 09:56수정 2021-04-08 09:5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당의 일원으로 무거운 책임감 느낀다"
"국민께 더 다가가고, 더 치열하게 성찰"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8일 4·7 재보궐선거 결과에 대해 “준엄한 결과를 마음 깊이 새기겠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의 일원으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 국민께 더 가까이 다가가고, 더 절박하게 아픔을 나누고, 문제 해결을 위해 더 치열하게 성찰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박영선 후보님, 김영춘 후보님 정말 고생 많으셨다”고 위로하고,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4명에 대해서는 감사와 축하의 인사를 했다.

이 지사는 “사랑하는 당원 동지 여러분, 그리고 지지자 여러분, 정말 애쓰셨다. 언제나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4·7 재보궐선거에서 서울시장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와 부산시장 박형준 후보가 각각 57.50%, 62.67%의 지지율로 압승을 거뒀다. 국민의힘은 기초단체장·광역의원 재보궐선거까지 ‘싹쓸이’하다시피 했다.

더불어민주당은 호남지역 선거구 4곳을 지키는 데 그쳤다.


[수원=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