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네이션, 삼성화재와 공동 성장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4-01 09:00수정 2021-04-01 09: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케어네이션은 삼성화재와 상호 시너지 발굴 및 공동 성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지난달 22일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보유하고 있는 업무 자원 및 노하우를 활용하여 환자 이동 데이터에 기반을 둔 새로운 사업모델을 개발할 계획이다.

삼성화재 오성혁 상무는 “최근 디지털의 발전과 고령화 등으로 인해 시니어 사업을 포함하여 헬스케어 서비스가 중시되고 있다”며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양사간의 공동 성장을 위한 시너지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케어네이션 서대건 부대표는 “이번 협약은 국내 NO.1 보험 회사와 NO.1 간병 플랫폼의 만남으로 이번 3월에 출범한 ‘케어네이션 데이터 랩(CARENATION DATA LAB)’을 통해 데이터 분석과 활용에 한걸음 더 나아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삼성화재가 보유한 국내 최대 보험·금융 인프라를 도움 받아 환자 이동 데이터 확보와 인공지능(AI) 분석 모형 개발 가속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케어네이션 측은 오프라인 간병 사업의 운영 노하우를 적용하여 설계한 간병인 매칭 플랫폼 ‘케어네이션’을 운영하는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으로서, 케어네이션을 통해 전국의 환자를 대상으로 맞춤형 간병인 매칭을 비롯해 결제, 정산 등 전 과정을 자동화하였으며, 환자의 사전 이동 데이터를 수집, 보유, 분석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