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한일전 동료들 향해 “함께 하지 못해 미안”

뉴시스 입력 2021-03-25 19:53수정 2021-03-25 19:5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 축구의 간판 손흥민(토트넘)이 80번째 한일전에 나서는 동료들을 향해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25일 오후 7시20분 일본 요코하마의 닛산 스타디움에서 일본과 친선경기를 펼친다. 통산 80번째 대결이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활약 중인 손흥민은 당초 소집 명단에 포함됐지만 부상 때문에 합류하지 못했다.

손흥민은 이날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함께 하지 못해 미안한 마음이 큽니다. 하지만 먼 곳에서 응원할게요. 저희 다 같이 응원해요. 행운을 빈다”라는 응원 메시지를 남겼다.

주요기사
유럽파 이강인이 최전방 공격수로 출격한 가운데 공격진에는 남태희(알사드), 나상호(서울), 이동준(울산)이 포진했다. 이강인은 전방과 중원을 오가는 제로톱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보인다.

중앙 미드필더에는 정우영(알사드)과 함께 원두재(울산)가 호흡을 맞춘다.

포백 수비라인에는 홍철(울산), 김영권(감바오사카), 박지수(수원FC), 김태환(울산)이 자리하고,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울산)가 낀다. 정우영(프라이부르크)은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