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3기 신도시 철회 의사 전혀 없어…4월 신규택지도 예정대로”

뉴스1 입력 2021-03-19 17:47수정 2021-03-19 17:4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9일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을 하고 있다. 2021.3.19/뉴스1 © News1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광명·시흥 등 2·4 대책에 포함된 3기 신도시 추가 지정 택지와 관련해 “일각에서 (지정) 취소가 아니냐, 철회가 아니냐고 하는데 정부로선 그런 의사가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1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종합정책질의에서 ‘최근 여론조사에서 과반이 신도시 지정을 취소해야 한다고 답변했다’는 양기대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문에 “(2·4 대책) 발표 이후 후속 일정을 차질 없이 진행 중”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앞서 YTN 의뢰 리얼미터 조사(12일) 결과 광명·시흥 등 3기 신도시 추가지정 관련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신도시 지정 철회가 ‘적절하다’는 응답자 비율이 57.9%로 조사됐다. ‘부적절하다’는 비율은 34.0%, 잘 모르겠다‘는 8.1%였다.(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

이에 홍 부총리는 “LH 사태가 나기 전에 정부가 2·4 주택공급 대책을 발표하면서 잘 진행해왔다고 생각한다”며 “뜻하지 않게 LH를 계기로 해서 공급 정책 자체가 여러 타격을 받고 있는데 2·4 대책 이후 3기 신도시 일부인 광명·시흥 신도시 건설 계획은 차질없이 이행돼야 한다고 보고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어 LH 사태와 관련해 “수사는 수사, 조사는 조사대로 받겠지만 후속 조치는 계속 이뤄질 것”이라며 “2·4 대책에 나머지 신규 택지 지역이 있다. 추가적으로 하는 것은 4월에 발표하기로 돼 있는데 그것도 예정대로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