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젤리나 졸리 아들’ 매덕스, 연세대 휴학…사유 미상

뉴시스 입력 2021-03-18 10:34수정 2021-03-18 16: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21학년도 1학기 휴학 신청
구체적 사유는 알려지지 않아
지난 2019년 입학, 3학기 마쳐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46)의 아들 매덕스 졸리 피트(20)가 연세대에 올해 1학기 휴학신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교육계 등에 따르면 연세대 언더우드국제대학 언더우드학부 생명과학공학 전공에 다니고 있는 매덕스는 2021학년도 1학기에 등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휴학 접수기간인 지난달 1일부터 이달 15일 사이 휴학을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덕스가 휴학을 신청한 사유는 전해지지 않았다.

매덕스는 2019년 입학해 2학년 1학기까지 마친 상황이다.

주요기사
매덕스는 2002년 안젤리나 졸리가 캄보디아에서 입양한 첫 아들이다. 안젤리나 졸리는 둘째 아들 팍스, 셋째 딸 자하라, 넷째 딸 샤일로 누벨, 쌍둥이 녹스와 비비안 등 6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