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성범죄 대응 기업 라바웨이브 “벤처기업 인증”

동아닷컴 입력 2021-01-28 10:38수정 2021-01-28 16: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디지털 성범죄 대응 기업인 라바웨이브(대표 김준엽)는 지난 25일 벤처기업 인증(제 20210100622호)을 획득했다고 28일 밝혔다.

벤처기업 인증은 벤처기업 육성에 관한 특별 조치법에 따라 기술성과 성장성을 인정받은 기업에 부여하는 인증 제도이다. 인증 시 조세감면 혜택과 정부 정책 자금 심사 우대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라바웨이브는 몸캠피싱 솔루션 특허 등록 및 세계 198개국 특허 출원 등의 성과를 인정받아 관련 업계 최초로 벤처기업 인증을 받았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김준엽 대표는 “이번 벤처기업 인증을 통해 라바웨이브 기술력과 기업 잠재력을 인정받게 돼 뜻 깊다”며 “특허, 저작권, 연구개발 전담 부서에 이어 벤처기업 인증까지 획득한 기업으로, 국가로부터의 각종 인증을 토대로 신뢰도 높은 몸캠피싱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