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말 실종 선장 인근서 이틀만에 숨진채 발견

뉴시스 입력 2021-01-18 16:00수정 2021-01-18 16: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창원해양경찰서는 지난 17일 부산 가덕도 동두말 인근 해상에서 실종된 1.13t급 연안복합선 A호의 선장 허모(77)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18일 밝혔다.

허씨는 사고 2일만인 이날 오전 9시30분께 사고 해역 인근의 수중에서 민간구조선 잠수사가 발견했다.

해경은 지난 17일 오전 2시께 부산 강서구 가덕도동 대항항에서 출항해 동두말 북서방 0.5해리(0.9㎞) 해상에서 전복된 채 침몰한 A호를 발견했지만 선장 허씨는 실종된 상태였다.

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창원=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