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선 “연기 잘하는 정상훈…첫 만남에 한 방 먹어”

뉴스1 입력 2021-01-18 11:31수정 2021-01-18 11:3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씨네타운’ 캡처
배우 박하선이 정상훈의 연기를 칭찬하며 그가 연기를 너무 잘 해 첫 만남에 한 방을 먹었다고 말했다.

박하선은 18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서 과거 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에 함께 했던 정상훈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던 이유를 묻는 질문에 “연기를 처음 같이 하는데 너무 잘 하시더라, 한 방 먹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 다음부터 열심히 준비했다, 야구 등판하듯이”라며 “너무 잘하셔서 같이 맞춰 잘해야하니까 내가 힘들었다, 너무 잘하셨다”고 칭찬했다.

이에 정상훈 역시 “나는 상대적이다, 박하선이 잘 하고 연기를 잘 주기 때문에 잘 됐다”며 박하선에게 칭찬했다.

(서울=뉴스1)
주요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