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서 12명 코로나 확진…장애인 복지시설 집단감염 추가

뉴스1 입력 2021-01-02 18:49수정 2021-01-02 18: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 용산역 앞에 마련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핫팩으로 추위를 녹이고 있다. 2021.1.1/뉴스1 © News1
서울 송파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2명이 나왔다.

2일 송파구에 따르면 이날 주민 12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역 내 확진자는 총 1143명으로 늘어났다.

신규 확진자 12명은 가족 간 감염 2명,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7명, 감염경로 조사 중 환자 2명, 지역 내 장애인 복지시설 집단감염 관련 1명이다.

송파구는 현재 이들 확진자에 대해 병상 배정 절차와 역학조사, 방역 작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