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안재홍, 단편 연출작으로 부산국제영화제 초청

입력 2020-09-23 10:33업데이트 2020-09-23 10:3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안재홍/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안재홍이 다재 다능한 행보를 보이고 있다.

23일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에 따르면 안재홍은 직접 연출한 단편영화 ‘울렁울렁 울렁대는 가슴안고’로 오는 10월 개막하는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한다.

‘울렁울렁 울렁대는 가슴안고’는 장거리 연애를 하던 울릉도 남자와 육지 여자의 이야기로 안재홍이 연출과 각본, 주연까지 1인 3역을 해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앞서 안재홍은 지난 2016년에도 본인이 직접 연출하고 출연했던 영화로 전주국제영화제 코리아시네마스케이프 섹션에 초청되면서 감독으로 뛰어난 능력을 보인 바 있다. 이 가운데 이번 부산국제영화제에서는 와이드 앵글 한국단편경쟁 부분에 초청을 받아 감독으로서의 활동 영역을 확장시키며 관심을 모은다.

한편 안재홍은 올해 영화 ‘해치지 않아’ ‘사냥의 시간’과 넷플릭스 ‘킹덤 시즌2’에 출연했다.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드는 활발한 행보를 펼친 후 현재 차기작을 검토중에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