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청 공식 출범…이낙연 “정은경 청장 힘껏 뒷받침할 것”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9-12 11:23수정 2020-09-12 11: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뉴시스
질병관리청이 12일 공식 출범한 것과 관련해,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을 비롯한 K-방역의 영웅들께 축하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질병관리본부가 청으로 승격해 오늘 공식 출범했다”며 “우리 모두가 ‘단체 줄넘기’하듯 함께 조심하며 최선을 다해야 코로나 전쟁에서 이기고, 일상의 평화도 되찾을 수 있다”고 당부했다.

전날 정 청장이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장기간 공존해야 하는 위드(with) 코로나 시대에 우리는 단체 줄넘기를 하고 있다”고 말한 데 공감을 표시한 것이다.

이 대표는 또 “2015년에 이은 2018년의 두 번째 메스르(MERS·중동호흡기증후군) 사태를 완벽하게 통제하신 정은경 당시 본부장님과 질병관리본부의 전문성과 헌신에 깊게 감명했다”며 “국민과 함께 민주당도 정 청장님과 질병관리청을 힘껏 뒷받침하겠다”고 했다.

주요기사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전날 이례적으로 직접 충북 오송의 질병관리본부를 방문해 정 신임 청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정 신임 청장은 “질병관리청의 첫 번째 미션은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데 전력을 다하는 것”이라며 “역학조사 대응을 위한 전문 인력을 확보하고, 위기대응분석관이라는 조직을 만들어 대응을 강화하는 것이 첫 번째 업무가 될 것이다. 두 번째로 질병, 권역별로 질병대응센터가 5개소를 전국에 설치해 지역에서의 대응에 힘을 쏟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jeje@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