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공의협의회비대위, 의협·정부합의 관련 입장 발표 예고

뉴스1 입력 2020-09-04 15:02수정 2020-09-04 15: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부의 의대정원 확대 등 보건의료 정책에 반대하는 의료계가 집단휴진 중인 3일 오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 내원객들이 오가고 있다. 2020.9.3/뉴스1 © News1
집단휴진 철회 등 정부와 대한의사협회간 합의에 반발하는 전공의들이 온라인 입장 발표를 한다.

대한전공의협의회 비상대책위원회는 4일 오후 3시 비대위 인스타그램 계정 ‘2020 젊은의사 단체행동’에서 대전협 입장을 밝히는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앞서 정부와 의협은 이날 오전 4시까지 이어진 밤샘 마라톤협상에서 잠정 합의안을 마련했다. 여당과 의협도 정부와 별도의 협상을 통해 5개 항의 합의문을 도출했다.

의대정원 확대와 공공의대 신설 추진을 중단하고, 코로나19 안정화 이후 의정협의체에서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의협과 협의한다는 게 주된 골자다. 이에 따라 의협은 집단휴진 철회 방침도 밝혔다.

주요기사
다만 전공의들은 이에 반발하고 있다. 이른바 ‘대전협 패싱’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번 당정과 의협이 합의안을 도출하는 과정에서 대전협 비대위 쪽은 참여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진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