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인힐스벤처스·알려줌·리틀송뮤직, 콘텐츠 제작 벨류체인 구축 위해 기술사업 제휴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9-04 14:18수정 2020-09-04 14:2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인 인공지능 스타트업 웨인힐스벤처스(대표 이수민)는 미디어 콘텐츠 스타트업 알려줌 (대표 박우성), 음악 콘텐츠 스타트업 리틀송뮤직(대표 박종오) 등 2개 업체와 기술사업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웨인힐스벤처스는 텍스트를 영상 콘텐츠로 자동 변환하는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으로, 영상 콘텐츠에 들어가는 이미지, 영상클립, 음원 데이터 저작권 확보가 필수다. 이에 알려줌·리틀송뮤직과의 이번 기술사업제휴를 통해 영화, 드라마, 아이돌 관련 음원, 미디어 컨텐츠를 공유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알려줌·리틀송 뮤직은 영상 제작의 소스(재료)가 되는 음원, 미디어 컨텐츠를 제공하고, 웨인힐스벤처스는 이를 2차 저작물인 영상 컨텐츠로 완성하여 미디어 플랫폼에 배포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이를 통해 하나의 소스로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생산하는 새로운 영상컨텐츠 제작 벨류체인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리틀송 뮤직의 서비스인 ‘BGM 팩토리’는 '배경음악을 직접 생산하는 공장'이란 의미를 담은 플랫폼으로, 음원 거래 중개 플랫폼이 아닌, 100% 자체 제작하여 판매하는 플랫폼이기 때문에 저작권 문제가 전혀 없는 배경음악을 제공한다. 최근 리틀송뮤직은 ㈜엔씨소프트에 음악콘텐츠 서비스 제공을 시작했다.

주요기사
알려줌은 네이버, 카카오, 옥수수, KBS, MBC 등과 제휴하여, ‘줄거리 알려줌’, ‘아이돌 알려줌’, ‘IT 알려줌’ 등의 영상 콘텐츠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웨인힐스벤처스는 최근 약 2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하여, 2021년 B2B 엔터프라이즈 서비스에서 B2C 플랫폼 사업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라며 음원 저작권 스타트업 리틀송 뮤직, 미디어 컨텐츠 스타트업 알려줌 등 스타트업 간 파트너십을 공고히 하여, 영상 컨텐츠 소스 공급 → 자동병합 → 배포에 이르는 벨류체인을 구축하는 데 앞장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3사 간 이번 협력은 하나의 소스로 다양한 영상을 자동으로 양산하는 벨류체인 구축의 첫 스타트 포인트로서 의미가 크다고 짚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