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라니아, 아베 아키에와 통화…“동맹 강화 노력 감사”

뉴시스 입력 2020-09-04 12:25수정 2020-09-04 12:2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베 건강 회복하길…멜라니아-아키에 우정 지속"
미국 영부인인 멜라니아 트럼프가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배우자인 아베 아키에와 통화해 그간의 행적에 감사를 표했다.

백악관은 3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멜라니아가 아키에와 그 남편 아베 총리의 미일 동맹 강화를 위한 대단한 노력에 감사를 표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멜라니아는 아키에 가족들의 놀라울 만한 성과에 축하를 보냈다”라며 “아베 총리가 일본 역사상 가장 오랜 기간 연이어 총리직을 지낸 점을 언급했다”라고 했다.

백악관은 아울러 “영부인은 아베 총리가 빨리 회복해 건강한 상태로 돌아오기를 기원했다”라며 “멜라니아와 아키에는 몇 년 동안 발전시켜온 친밀한 우정을 이어가고자 한다”라고 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