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안보보좌관 “北, 도발 중단하고 대화 나오라”

뉴스1 입력 2020-07-01 09:39수정 2020-07-01 09: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30일(현지시간) 북한은 도발을 중단하고 미국과의 대화에 다시 나오라고 촉구했다.

미국의소리(VOA)에 따르면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이날 워싱턴 국익연구소(CFNI)가 개최한 ‘가장 긴 전쟁: 한국전 70년’ 화상 축사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말한 대로 미국은 북한이 김정은 위원장의 지도력 아래 밝은 경제적 미래를 성취하는 것을 보고 싶어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북한과의 “확실한 진전은 더뎠지만, 대화와 진전을 위한 문이 여전히 열려 있다”면서 “우리는 약속과 싱가포르 정상회담에서 제시한 목표를 달성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과 북한의 관계를 완전히 바꾸고 전쟁의 상처를 치유하며, 한반도의 비핵화를 이루고 한국 사람들을 위해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평화를 보장해야 한다”며 “북한이 도발을 피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의 의무를 준수하며 지속적이고 실질적인 협상에 복귀할 것을 계속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또 “한국전쟁 발발 이후 70년의 시간 동안 미국과 한국은 가장 친한 친구가 됐다”면서 현재 한미 동맹은 그 어느 때보다도 강력하다고 말했다고 VOA는 전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